일요신문차이나 홈페이지입니다
2021년 01월 16일 (六)
현재 위치:일요신문차이나>문화
문화

“아빠 망하면 어떡해?”…광천김 모델, 뒷이야기

출처:일요신문차이나 발표 시간:2020-11-17 12:50:25 조회 수:
2020-11-17 12:50:25
김영태 소문난삼부자 대표. (사진=유튜브 ‘보터스’ 캡처)
 
지난달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광천김 모델 궁금해서 문의한 후기’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최근 마트에서 구입한 광천김 사진을 올린 후 “친구들이 강다니엘이라고 하는데 아무리 봐도 아닌 것 같았다. 답이 안 나와서 회사에 전화를 했다”라고 전했다.

회사 측 통화 내용을 공개한 글쓴이는 “저희 회장님 아들”이라는 상담원의 말에 웃음을 터뜨렸다고 했다. 이 글은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에 급속도로 퍼지며 화제가 됐다.

◇ 왜 광천김 대표는 아들 사진을 포장지에 썼을까?

15일 유튜브 ‘보터스’는 ‘실검 1위 찍은 광천김 사장님은 어떤 생각일까’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지난 2월 김영태 소문난삼부자 대표는 사무실에서 직원들과 광고모델 건을 두고 회의를 진행했다. 김 대표는 “김 봉지를 보면 모 개그맨이 (모델로) 나온다. 개그맨들과 미팅도 한 적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회사 사정상 연예인을 모델로 쓸 수 없었다.

이때 한 직원이 “대표님의 아들을 모델로 해서 포장지를 제작하는 건 어떠냐”라고 제안했다. 그렇게 김 대표의 아들은 ‘소문난삼부자’ 광천김 모델이 됐다. 김 대표는 “아들을 걸고 만든 제품이기 때문에 신뢰할 수 있고, 많은 장점이 있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당시 김 대표의 아들은 미국에서 공부 중이라 따로 광고 사진을 촬영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김 대표는 “쭌이(김 대표 아들)가 평상시 보내 준 사진을 보니까 제품과 비슷하게 맞는 사진이 (포장지 사진)이것밖에 없었다. 잘 생겼고, V자라든가 손짓 이런 게 제품에 적합하다고 판단했다”라고 설명했다.

포장지를 제작해 아들에게 보내자, 아들은 “진짜 이렇게 내도 돼? 이거 망하면 어떡해”라고 걱정했다. 이에 김 대표는 “엄마 아빠가 다 먹어버리지”라고 안심시켰다.

제품 출시 후 김 대표는 “표지 모델 어느 소속사냐”, “대체 누구냐” 등의 뜬금 없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고 한다.

광천김 포장지.
김 표지가 화제가 됐던 10월 28일, 김 대표는 해남에서 업무를 보고 있었다. 김 대표는 “저희 직원으로부터 전화가 계속 왔다. 기자들이 자꾸 전화 온다고. 보이스피싱인 줄 알고 차단하라고 했다. 도착해서 보니까 실검 13위까지 올라와 있다. 그때부터 방송국 전화 오고, 소비자들에게도 전화 왔다”라고 회상했다.

하지만 화제가 될 수록 두려움도 커졌다. 김 대표는 “하루도 안 됐는데 제 신상이 털릴 줄 꿈에도 몰랐다. 여기서 멈췄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아들에 대한 악플에는 마음이 아팠다. 김 대표 부인은 밤새 악플에 답글까지 달았다고.

김 포장지가 화제된 후 매출에 변화가 있었을까? 김 대표는 “조금 늘었다. ‘광천’ 들어간 건 다 매출이 올랐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2~3년 동안 아들을 모델로 쓸 생각이다. 그는 “군대 제대를 하고 설득을 해서 2탄을 찍을 생각이다. 그때는 김을 들고...”라고 웃었다.

지난달 28일 광천김 모델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알린 고객에게는 “저를 포함한 전 직원이 고맙게 생각하고, 감사의 마음을 꼭 전할 거다. 평생회원으로 모시겠다”라고 약속했다.



김소정 기자
원문출처: 이데일리
관련 뉴스
핫이슈
연예 정치 경제
KIC중국 제10회 기업가정신과정 한중청년·대학생 쇼트클립 전자상거래 온라인 교육 설명회 성공적으로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인 KIC중국(센터장 이상운) 은 2020년 10월 15일 오후, 제10회 기업가 정신과정 창업 및 취업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했다
국내 스타트업, 中 텐센트 투자유치 온라인 로드쇼 연다 과기부 산하 한국혁신센터 중국 한·중 기업 온라인 로드쇼 개최 세계 500대 기업 참여 상담회 텐센트 인큐베이터 1년 입주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연구결과 발표회 성료 2019년 12월 11일, 중국이 WTO에 가입한지 18주년 되는 해를 맞아, 북경루이쿠무역안전 및 원활화 연구센터(이하 “루이쿠연구센터”), 중국국제무역학회, 중국보관(관세사)협회 등은 북경 장부궁(長富宮)호텔에서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 연구결과 신문발표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다
KIC중국 주최, 재중한국유학생 엑셀러레이션 “디지털 홍보 마케팅 경진대회” 산학협력 혁신대회 개최 - 뉴미디어 마케팅 시대, 유학생과 기업이 함께 중국시장에 한국 브랜드를 알리는 대회가 열렸다
COPYRItGHT (C) MPOT.C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