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신문차이나 홈페이지입니다
2021년 01월 28일 (四)
현재 위치:일요신문차이나>사회
사회

서울구치소 사망자, 치료할 병원 못 찾아 응급차 대기중 숨져

출처:일요신문차이나 발표 시간:2020-12-31 14:38:24 조회 수:
2020-12-31 14:38:24
동부구치소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가 528명까지 증가한 가운데 28일 오전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에서 한 수용자가 수건을 흔들며 도움을 요청하고 있다./사진=뉴스1
동부구치소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가 528명까지 증가한 가운데 28일 오전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에서 한 수용자가 수건을 흔들며 도움을 요청하고 있다./사진=뉴스1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사망한 서울구치소 수용자가 응급 상태임에도 받아주는 병원을 못 찾아 대기 중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31일 머니투데이 더엘(theL) 취재를 종합하면 이날 오전 숨진 남성 수용자 A씨는 응급차 안에서 사망했다.

서울구치소 직원들은 이날 오전 6시쯤 A씨의 상태가 좋지 않은 것을 확인하고 근처 병원에 연락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진자라는 이유로 병원에서 치료를 거부했고, 직원들은 A씨를 우선 응급차로 옮긴 뒤 다른 병원을 찾아본 것으로 파악됐다. 이 과정에서 A씨는 숨을 거뒀다.

교정당국 관계자는 "구치소 내에서 응급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고 해서 연계된 병원이 있거나 하는 시스템은 아니다"라며 "요즘은 일반인 확진자들도 진료 거부당하는 상황이 많아서 마땅한 방안이 없다"고 설명했다.

구치소·교도소 내부 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법무부가 응급 환자에 대한 마땅한 시스템을 갖추지 못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이날 법무부는 146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관련 확진자는 총 1000여명에 육박한다.

A씨는 두번째로 발생한 교정시설 관련 확진 사망자다. 앞서 지난 27일에는 코로나19 확진으로 구속집행정지 결정을 받아 수도권 생활치료센터로 이송됐던 서울동부구치소 수용자 한명이 사망했다.


안채원 기자
원문출처: 머니투데이
관련 뉴스
핫이슈
연예 정치 경제
KIC중국 제10회 기업가정신과정 한중청년·대학생 쇼트클립 전자상거래 온라인 교육 설명회 성공적으로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인 KIC중국(센터장 이상운) 은 2020년 10월 15일 오후, 제10회 기업가 정신과정 창업 및 취업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했다
국내 스타트업, 中 텐센트 투자유치 온라인 로드쇼 연다 과기부 산하 한국혁신센터 중국 한·중 기업 온라인 로드쇼 개최 세계 500대 기업 참여 상담회 텐센트 인큐베이터 1년 입주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연구결과 발표회 성료 2019년 12월 11일, 중국이 WTO에 가입한지 18주년 되는 해를 맞아, 북경루이쿠무역안전 및 원활화 연구센터(이하 “루이쿠연구센터”), 중국국제무역학회, 중국보관(관세사)협회 등은 북경 장부궁(長富宮)호텔에서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 연구결과 신문발표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다
KIC중국 주최, 재중한국유학생 엑셀러레이션 “디지털 홍보 마케팅 경진대회” 산학협력 혁신대회 개최 - 뉴미디어 마케팅 시대, 유학생과 기업이 함께 중국시장에 한국 브랜드를 알리는 대회가 열렸다
COPYRItGHT (C) MPOT.C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