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신문차이나 홈페이지입니다
2021년 06월 20일 (日)
현재 위치:일요신문차이나>경제
경제

"너무 많이 팔려서 무섭다"…곰표 밀맥주 '초대박'에 웃는 곳

출처:일요신문차이나 발표 시간:2021-05-12 14:58:35 조회 수:
2021-05-12 14:58:35
BGF리테일 제공

BGF리테일 제공

편의점 CU가 무섭게 팔려나가는 곰표 밀맥주 덕분에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CU에서 판매하고 있는 곰표 밀맥주는 대량 공급 2주 만에 월 최대 생산량 300만개 완판을 눈앞에 두고 있다. 이번 주말을 기점으로 점포 내 남아 있는 물량들까지 소진될 것으로 보인다.

CU는 지난 11일 이미 점포에 곰표 밀맥주의 발주 중단을 안내했다. 롯데칠성음료 위탁생산을 통해 물량을 지난해보다 15배나 늘렸지만 생산량이 판매량을 못 쫓아가고 있다. CU 내 곰표 밀맥주 하루 평균 판매량은 17만개, 최고 판매량은 26만개에 육박한다. 2주 간 판매량 300만개는 지난해 월 평균 판매량 20만개보다 무려 30배 많은 수치다.

이로써 곰표 밀맥주는 이번주가 지나면 당분간 품절 상황에 놓일 전망이다. 판매 재개는 이달 말로 예상된다. 공장에서 추가 생산에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발효 과정 등 불가피한 시간이 소요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BGF리테일 제공

BGF리테일 제공

곰표 밀맥주는 지난달 29일 증산을 통해 대규모 공급된 지 이틀 만에 기존 카스와 테라 등 스테디셀러들을 꺾고 맥주 전체 매출 1위에 등극했다. 지난 30여 년 동안 편의점 맥주 시장에서 단독 판매하는 자체 제작 상품이 대형 제조사 제품들을 누르고 1위에 오른 건 처음 있는 일이다.


곰표 밀맥주의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이달 1~10일 CU 수제맥주의 매출은 전년 대비 625.8% 급증했다. 국산맥주에서 수제맥주가 차지하는 비중도 35.5%로 역대 최고를 기록하고 있다.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의 이승택 MD는 “곰표 밀맥주의 공급량을 늘렸지만 예상을 훨씬 뛰어넘는 판매량으로 여전히 점포에서는 품귀 현상을 빚고 있다”며 “제조사와 긴밀한 공조를 통해 이달 말 판매를 재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한신 기자
원문출처: 한국경제
관련 뉴스
핫이슈
연예 정치 경제
KIC중국 제10회 기업가정신과정 한중청년·대학생 쇼트클립 전자상거래 온라인 교육 설명회 성공적으로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인 KIC중국(센터장 이상운) 은 2020년 10월 15일 오후, 제10회 기업가 정신과정 창업 및 취업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했다
국내 스타트업, 中 텐센트 투자유치 온라인 로드쇼 연다 과기부 산하 한국혁신센터 중국 한·중 기업 온라인 로드쇼 개최 세계 500대 기업 참여 상담회 텐센트 인큐베이터 1년 입주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연구결과 발표회 성료 2019년 12월 11일, 중국이 WTO에 가입한지 18주년 되는 해를 맞아, 북경루이쿠무역안전 및 원활화 연구센터(이하 “루이쿠연구센터”), 중국국제무역학회, 중국보관(관세사)협회 등은 북경 장부궁(長富宮)호텔에서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 연구결과 신문발표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다
KIC중국 주최, 재중한국유학생 엑셀러레이션 “디지털 홍보 마케팅 경진대회” 산학협력 혁신대회 개최 - 뉴미디어 마케팅 시대, 유학생과 기업이 함께 중국시장에 한국 브랜드를 알리는 대회가 열렸다
COPYRItGHT (C) MPOT.C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