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신문차이나 홈페이지입니다
2021년 06월 20일 (日)
현재 위치:일요신문차이나>정치
정치

나경원, '이준석 지지' 오세훈에 "만만한 대표 원하는 것 같다"

출처:일요신문차이나 발표 시간:2021-05-24 13:32:52 조회 수:
2021-05-24 13:32:52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지난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국민의힘 대표 출마 기자회견을 마친 뒤 회견장을 나서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지난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국민의힘 대표 출마 기자회견을 마친 뒤 회견장을 나서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국민의힘 당 대표에 도전한 나경원 전 의원이 24일 오세훈 서울시장을 향해 "시정이 바쁜에 전당대회에 너무 관심이 많다"고 날을 세웠다. 오 시장이 차기 당 대표 선거와 관련 "유쾌한 반란을 꿈꾼다"며 신진 세력에 힘을 실어주자, 불편한 심기를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나 전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 '뉴스쇼'에 출연해 "아무래도 정치 쪽에 아직도 관심이 많은 거 같다"며 "시정이 바쁠 텐데 왜 이런 언급을 하셨나 하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어 "아무래도 당 대표가 좀 쉬운 당 대표, 본인에게 편하고 만만한 대표가 되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는 거 같다"며 "왜냐하면 이번 당 대표는 이번 대선도 있지만 내년 지방선거를 이끌어야 하기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앞서 오 시장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준석 전 최고위원과 김웅·김은혜 의원의 토론회에 대해 언급하며 "발랄한 그들의 생각과 격식 파괴, 탈권위적 비전을 접하면서 우리 당의 밝은 미래를 봤다. 유쾌한 반란의 주인공이 대표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사실상 서울시장 선거 당시 오 시장 캠프에서 역할을 한 이 전 최고위원을 지지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왔다.

 

이에 대해 나 전 의원은 "지방선거 공천 부분에 있어서도 담대하게 우리 당원들과 국민에게 공천권을 돌려줘야 되는 일을 강단 있게 해야 한다"면서 "그렇지 않으면 당에 미래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번에 선출되는 당 대표는 공정한 대선후보 경선관리가 중요하다"강조했다.

 

그는 이번 선거에서 신진 세력이 돌풍을 일으킬 조짐을 보이는 것에 대해선 "이번 당 대표는 사실 멋지고 예쁜 스포츠카를 끌고 갈 자리가 아니고 짐을 자뜩 실은 화물트럭을 끌고 좁은 골목길을 가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통합 문제와 밖에 있는 후보들을 당으로 찾아오게 하는 문제 등 대선으로 가는 길이 아주 멀고 험하다"며 "제가 당 대표가 되면 신진들을 전면으로 배치해 앞장서게 할 부분은 앞장서게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슬기 기자
원문출처: 데일리안

관련 뉴스
핫이슈
연예 정치 경제
KIC중국 제10회 기업가정신과정 한중청년·대학생 쇼트클립 전자상거래 온라인 교육 설명회 성공적으로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인 KIC중국(센터장 이상운) 은 2020년 10월 15일 오후, 제10회 기업가 정신과정 창업 및 취업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했다
국내 스타트업, 中 텐센트 투자유치 온라인 로드쇼 연다 과기부 산하 한국혁신센터 중국 한·중 기업 온라인 로드쇼 개최 세계 500대 기업 참여 상담회 텐센트 인큐베이터 1년 입주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연구결과 발표회 성료 2019년 12월 11일, 중국이 WTO에 가입한지 18주년 되는 해를 맞아, 북경루이쿠무역안전 및 원활화 연구센터(이하 “루이쿠연구센터”), 중국국제무역학회, 중국보관(관세사)협회 등은 북경 장부궁(長富宮)호텔에서 “무역원활화 및 통관환경 개선” 연구결과 신문발표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다
KIC중국 주최, 재중한국유학생 엑셀러레이션 “디지털 홍보 마케팅 경진대회” 산학협력 혁신대회 개최 - 뉴미디어 마케팅 시대, 유학생과 기업이 함께 중국시장에 한국 브랜드를 알리는 대회가 열렸다
COPYRItGHT (C) MPOT.CN. ALL RIGHTS RESERVED.